즐겨찾기+  날짜 : 2020-07-09 오후 04:03:2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경북도, 왕은점표범나비 방사로 자연생태계 복원 노력

실내증식기술 개발 2년 연중 실내증식으로 발전, 서식지 복원에 나서
심영재 기자 / ytn0114@hanmail.net입력 : 2020년 07월 09일
ⓒ (사진=경북도)
경상북도에서는 야생생물의 생태계 복원을 위해 실내인공 증식한 왕은점표범나비(멸종위기 야생생물 Ⅱ급)를 방사했다.

왕은점표범나비는 나비목 네발나비과에 속하는 곤충으로 티베트 동부, 중국, 우수리, 아무르, 한국과 일본에 분포하는 전형적인 동아시아 고유종 중 하나이다. 특히, 우리나라 표범나비 중 가장 큰 종으로 날개를 편 길이는 60~75mm 정도이며, 나는 모습이 매우 우아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뒷날개 아외연의 M자 모양 검은 줄무늬 때문에 다른 종과 쉽게 구별이 된다.

학계에서는 최근 도시화 및 서식지 축소로 인해 국내 왕은점표범나비 개체수가 급격히 감소하고 있다고 보고, 환경부 멸종위기종으로 지정해 보호 하고 있다.

경상북도 잠사곤충사업장에서는 2017년에 대구지방환경청에 증식, 복원 허가를 받고 연구를 시작해 외부환경과 관계없이 실내에서 인공적으로 증식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으며, 이번 방사는 자연생태계 보존이 잘 되어있는 상주시 인근 산에 방사했다. 이후 방사장소 주변의 생존 개체 수 확인, 기주식물 현황 조사 등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실시 할 계획이다.

경상북도 이희수 잠사곤충사업장장은“2018년에 멸종위기Ⅱ급 왕은점표범나비의 실내인공증식기술 개발이후 계대사육을 하면서 산란유도 및 생존율을 높이기 위한 대량사육 조건 규명 연구에 박차를 가하고 있고 이번 방사로 왕은점표범나비의 서식지 복원뿐만 아니라 사라져가는 다양한 멸종위기 곤충을 복원하여 인간과 곤충이 공존할 수 있는 자연환경 조성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하겠다”고 전했다.


심영재 기자 / ytn0114@hanmail.net입력 : 2020년 07월 09일
- Copyrights ⓒ뉴스114.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오피니언
삼양식품㈜ 라면 및 식품 1000박스 기탁
밀양시는 삼양식품㈜(대표이사 진종기)에서 8일 밀양시 소외계층을 위한 라면 및 식품.. 
창녕군 법성사 청소년들에게 .. 
구미시 (주)리스타트, 사회복.. 
심봉섭 대표, 죽장가시오가피.. 
임승환 경산시 국회의원 예비.. 
기획특집
한국교통안전공단(이사장 권병윤)은 지난 7일 김.. 
대구 동구청 공무원자원봉사단은 지난 1일 동구.. 
대구환경공단 서부사업소(사업소장 윤용한)에서.. 
제호 : 뉴스114 / 주소: 경북 경산시 강변서로 53길 15-5(정평동) / 발행인 : 하연희
편집인 : 안상수 / mail: press@yntopnews.com / Tel: 1588-6821 / H.P: 010-2181-2300 / Fax : 053-801-8604
인터넷신문사업등록증 : 경북,아00453(2018년 02월 19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영택
Copyright ⓒ 뉴스114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577
오늘 방문자 수 : 788
총 방문자 수 : 8,972,835